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4.5℃
  • 흐림강릉 9.5℃
  • 박무서울 6.9℃
  • 구름조금대전 13.5℃
  • 맑음대구 9.0℃
  • 맑음울산 11.0℃
  • 구름많음광주 11.6℃
  • 맑음부산 12.7℃
  • 흐림고창 11.5℃
  • 맑음제주 12.0℃
  • 맑음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조금금산 12.9℃
  • 맑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교육/사람들

통일 대비한 한반도 국토개발 전략 세미나

한국감정평가사협회·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회·한국부동산산업학회 공동

 

한반도 통일시대를 대비한 국토개발 전략 세미나가 지난 22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세미나는 효율적인 남북한 부동산의 개발·이용·관리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감정평가사협회와 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회, 한국부동산산업학회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먼저 건국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문흥안 교수가 ‘남북한 부동산법제의 비교’를, 통일연구원 정은히 연구위원이 ‘북한의 국토개발 전략과 남북협력 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했다. 이어 서울신문 류찬희 선임기자, 대진대 소성규 교수, 통일강원연구원 송영훈 원장, 한국부동산연구원 임의택 원장, 강원대 정희남 교수, 대한주택관리사협회 황장전 회장이 패널로 참석해 토론을 이어갔다. 


김순구 한국감정평가사협회장은 “협회와 감정평가업계는 북한 부동산 시장에 대해 지속적인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면서 “변화하고 있는 남북 관계에 발맞춰 감정평가사의 역할을 고민하고 통일 한반도 시대를 준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영길 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장은 “현재 남과 북은 상호 존중 하에 관계 복원을 도모하고 있으며 함께 번영하는 한반도를 위해 경제 협력 등 여러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 더욱 심도 깊은 방안이 논의됐으면 한다 ”고 말했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