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3.9℃
  • 흐림강릉 8.4℃
  • 흐림서울 5.5℃
  • 구름많음대전 9.4℃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9.1℃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11.8℃
  • 맑음제주 14.7℃
  • 흐림강화 7.1℃
  • 구름많음보은 5.1℃
  • 맑음금산 7.7℃
  • 맑음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교육/사람들

LH 변창흠 사장 취임… 도시재생·균형발전에 역점

주택·도시분야 전문가로 꼽혀

LH 변창흠 신임사장이 지난 29일 취임했다. 변 신임사장은 서울대 경제학과와 같은 대학교 환경대학원에서 도시계획학 석사와 행정학 박사를 받은 후 세종대 행정학과 교수로 재직하며 주택·도시 분야의 전문가로 활동해왔다.

 

지난 2014년에는 SH(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에 취임해 3년간 재임했으며 2017년부터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주거정책자문위원회에서 활동하며 현 정부의 국토·도시정책과 부동산정책 추진 과정에도 적극 참여해 왔다.

 

변 사장은 취임사에서 “LH가 국민의 삶터·일터를 넘어 쉼터와 꿈터가 어우러지는 혁신적 공간을 만드는 국민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어야 한다”며 “주거복지로드맵, 3기 신도시 건설, 도시재생뉴딜 등 정책과제의 차질 없는 수행을 위해 사회·경제·기술환경 변화에 맞는 새로운 사업실행모델을 개발하는 데 역량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가장 앞서 강조한 것은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주거복지다. 단순히 도시건설과 주택공급을 넘어 돌봄, 배움, 일자리, 결혼, 노후의 생애 전 주기를 아우르는 ‘생애복지’ 서비스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도시재생 역시 주민들의 ‘삶의 변화’ 창출에 방점을 찍었다. 이를 위해 국민들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주거취약계층 등을 위한 주거와 편의시설을 우선적으로 공급하고 노후·불량 주거지와 도시공간을 재창조할 수 있는 실행력 있는 사업모델을 개발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아울러 ‘지역 내의 선순환 체계’ 구축을 통한 지역균형발전 실행기관도 표방했다. 지역의 잠재력을 발굴해 투자와 일자리, 인재와 혁신이 선순환하는 창조적인 지역을 만드는 데 LH가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며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하겠다는 구상이다. 또 스마트시티 조성, 에너지 전환도시 건설, 해외신도시 수출을 비롯한 신성장동력 육성을 통해 일자리 창출 기관으로서 역할을 담당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이와 함께 △신뢰 △혁신 △실행 △포용 △소통의 5대 경영방침을 제시한 변 사장은 “LH가 ‘주어진 과제를 수행하는 기관’에서 ‘국가의 누적된 문제를 창조적으로 해결하는 기관’(problem-solving agent)으로 변신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이 함께 힘과 지혜를 모으자”고 당부했다.

 

변 사장은 취임식 바로 이튿날인 30일 쿠웨이트 출장길에 오르며 첫 외부 공식활동에 나선다. LH와 쿠웨이트 주거복지청이 공동으로 추진 중인 ‘사우드 사드 알 압둘라’ 스마트시티 현장을 점검하며 해외 인프라 협력을 위한 국무총리의 순방 일정을 수행할 계획이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