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2 (수)

  • 맑음동두천 24.8℃
  • 맑음강릉 27.3℃
  • 맑음서울 25.3℃
  • 맑음대전 25.4℃
  • 맑음대구 27.5℃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25.9℃
  • 맑음부산 24.2℃
  • 맑음고창 25.4℃
  • 맑음제주 27.0℃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25.4℃
  • 맑음금산 25.9℃
  • 맑음강진군 24.1℃
  • 맑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6~8월새 전국 11만2,359세대 입주 예정

 

올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는 총 11만2,359세대로 집계됐다. 이는 5년 평균(9.5만세대) 대비 18.2% 증가한 수치다. 전년동기(11.7만세대) 대비해서는 3.9% 소폭 감소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6만6,627세대(5년 평균 대비 52.3%, 전년동기 대비 16.3% 증가)이고 지방은 45,732세대(5년평균 대비 10.8%, 전년동기 대비 23.3% 감소)가 각각 입주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 입주물량을 보면 수도권은 △6월 안산단원(4,030세대) 평택소사2(3,240세대) 등 2만7,132세대 △7월 고양향동(2,947세대) 오산외삼미(2,400세대) 등 1만8,431세대 △8월 평택신촌(2,803세대) 광주태전(1,768세대) 등 2만1,064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6월 창원중동(2,867세대) 세종시(2,456세대) 등 1만8,046세대 △7월 청주흥덕(2,529세대) 춘천후평(1,745세대) 등 1만6,788세대 △8월 순천신대(1,464세대) 부산동래(1,384세대) 등 1만898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3만9,671세대 △60~85㎡ 6만4,874세대 △85㎡초과 7,814세대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3%를 차지해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주체별로는 △민간 9만1,501세대 △공공 2만858세대로 각각 조사됐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



경계분쟁 (2) 경계에 의구심을 가지는 쪽은 경계측량을 하게 됩니다. 이때 경계복원측량을 하게 되는 경우가 보통인데, 이것은 지적도상의 경계를 실제 토지 위에 선을 긋듯이 복원해 보는 방법입니다.그 결과 경계가 어느 한쪽으로 밀리면서 면적은 지적도상의 면적과 동일한데 결과적으로 상대방의 경계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내 토지만 지적도상의 면적보다 넓은 면적이 되어 이웃 토지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경계가 전체적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겨서 인접 토지 상호간에 서로 물고 물리는 경우는 애초에 지적도를 잘못 그렸기 때문일 수도 있고, 경계복원측량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경계가 밀리는 원인을 밝히기가 쉽지도 않고, 해결책을 찾기도 쉽지 않습니다.경계가 서로 밀리지 않는데 내가 인근 토지를 침범한 경우는 담장을 잘못 쌓아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예전에 한 측량이 잘못되었을 수도 있고, 실수로 경계를 잘못 파악하였을 수도 있습니다. 경계를 물리는 수 밖에 없습니다.경계를 침범 당하였다고 판단하는 측은 상대방에게 법적인 조치를 취합니다. 침범 당한 토지를 인도하고 지상 건축물을 철거하며 나아가 그동안 토지를 사용수익함으로써 얻은 부당이득을 반환하라는 내용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