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4 (화)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5.9℃
  • 맑음대전 24.5℃
  • 구름조금대구 25.7℃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3.2℃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4.3℃
  • 구름조금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능곡재정비촉진지구서 10년만에 첫 분양

34층 602가구 대곡역 두산위브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능곡재정비촉진지구 재개발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능곡지구에서 사업 속도가 가장 빠른 능곡1구역이 지구지정 10여년만에 처음으로 분양에 나선다.


고양시의 경우 지난 2007년 이후 일산, 원당, 능곡 등 3개 재정비촉진지구에서 20개 구역이 지정돼 재개발 사업이 추진돼 왔다. 이 가운데 능곡재정비촉진지구는 대곡역세권 개발계획과 함께 대곡역에 가장 가까운 재정비촉진지구로 오래전부터 주목받고 있던 핵심지역이다. 


능곡지구는 △능곡1구역 (691가구)을 비롯해 △능곡2구역(2,933가구) △능곡2-1구역(834가구) △능곡5구역(2,560가구) △능곡6구역(2,501가구) 등 5개 구역이 있다. 앞으로 브랜드 아파트가 줄줄이 분양에 나설 예정이어서 향후 개발이 완료되면 이 지역은 약 9,500가구의 미니 신도시로 거듭나게 된다. 


능곡지구에서는 사업속도가 가장 빠른 능곡1구역이 먼저 분양에 나선다. 두산건설은 고양시 덕양구 토당동 271-4번지 능곡1구역을 재개발하는 ‘대곡역 두산위브’를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전용면적 34~84㎡ 지하3~지상34층 8개동 691가구 규모로 이중 조합원 분을 제외한 259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오피스텔도 전용 38~47㎡ 48실이 공급된다.


이어 능곡연합 재건축사업이 분양에 나설 전망이다. 덕양구 지도로 103번길 74 일원 3만3,359.8㎡를 대상으로 한다. 이곳에 지하2~지상29층 규모의 공동주택 834가구를 신축할 계획이다. 시공사는 롯데건설이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
 



경계분쟁 (2) 경계에 의구심을 가지는 쪽은 경계측량을 하게 됩니다. 이때 경계복원측량을 하게 되는 경우가 보통인데, 이것은 지적도상의 경계를 실제 토지 위에 선을 긋듯이 복원해 보는 방법입니다.그 결과 경계가 어느 한쪽으로 밀리면서 면적은 지적도상의 면적과 동일한데 결과적으로 상대방의 경계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내 토지만 지적도상의 면적보다 넓은 면적이 되어 이웃 토지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경계가 전체적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겨서 인접 토지 상호간에 서로 물고 물리는 경우는 애초에 지적도를 잘못 그렸기 때문일 수도 있고, 경계복원측량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경계가 밀리는 원인을 밝히기가 쉽지도 않고, 해결책을 찾기도 쉽지 않습니다.경계가 서로 밀리지 않는데 내가 인근 토지를 침범한 경우는 담장을 잘못 쌓아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예전에 한 측량이 잘못되었을 수도 있고, 실수로 경계를 잘못 파악하였을 수도 있습니다. 경계를 물리는 수 밖에 없습니다.경계를 침범 당하였다고 판단하는 측은 상대방에게 법적인 조치를 취합니다. 침범 당한 토지를 인도하고 지상 건축물을 철거하며 나아가 그동안 토지를 사용수익함으로써 얻은 부당이득을 반환하라는 내용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