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
  • 흐림강릉 6.2℃
  • 흐림서울 1.4℃
  • 흐림대전 2.8℃
  • 흐림대구 7.6℃
  • 울산 10.0℃
  • 흐림광주 5.4℃
  • 구름많음부산 14.1℃
  • 흐림고창 4.8℃
  • 흐림제주 9.9℃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2.9℃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6.6℃
  • 흐림경주시 7.8℃
  • 구름많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두차례 분양 연기됐던 대곡역 두산위브

견본주택에 주말에만 1만3,000여명 몰려

 

두차례 분양이 연기됐던 대곡역 두산위브 견본주택에 1만3,000여명이 몰리면서 성황을 이뤘다. 잇단 분양 연기소식에 오히려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된 것으로 보인다.

 

두산건설은 지난 23일 경기 고양시 덕양구 토당동 271-4 번지 일원 능곡1구역을 재개발하는 대곡역 두산위브 분양을 시작했다. 이 단지는 지하3~지상34층 8개동 전용면적 34~84㎡ 691가구 규모로 이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259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오피스텔도 전용 38~47㎡ 48실이 공급된다.

 

능곡 재정비촉진지구는 GTX(수도권 광역급행철도) A노선 착공, 대곡역세권 개발사업 등의 호재로 향후 미래가치가 높은 핵심 주거지역으로 꼽힌다. 향후 개발이 완료되면 이 지역은 9,500가구의 미니 신도시로 거듭나게 된다. 특히 대곡역 두산위브가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되면서 투자자들의 구미를 당기고 있다. 분양권 전매제한이 6개월로 짧다.

 

이혁기 기자 lee@ar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