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2 (목)

  • -동두천 5.2℃
  • -강릉 7.2℃
  • 구름많음서울 5.0℃
  • 대전 6.5℃
  • 구름조금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6.6℃
  • 맑음광주 8.0℃
  • 구름많음부산 7.3℃
  • -고창 6.6℃
  • 구름많음제주 6.5℃
  • -강화 4.9℃
  • -보은 5.0℃
  • -금산 5.4℃
  • -강진군 7.3℃
  • -경주시 7.9℃
  • -거제 8.1℃
기상청 제공

공공 리모델링 임대주택 696세대 첫 공급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30% 수준
공공리모델링 셰어하우스도 공급


국토교통부가 도심 내 노후주택을 매입해 1~2인용 소형주택으로 재건축·리모델링하는 방식의 공공 리모델링 임대주택 696세대를 처음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공공 리모델링 임대주택은 주거복지 로드맵에 따른 청년 임대주택 30만실, 고령자 임대주택 5만호 공급 계획의 일환으로 이번 공급을 계기로 사업이 본격화될 계획이다.


국토부에 따르면 서울·수원·인천 등 수도권에서 145세대, 대전·대구·광주 등 수도권 외 지역에서 551세대가 각각 공급된다. 이번에 공급하는 696세대는 1∼2인 가구 임대수요가 많은 대학생에게 499세대(72%), 고령자에게 197세대(28%)를 공급하게 된다.


일단 대학생의 경우 본인이 무주택자이고 대학 소재지 이외의 시·군 출신 대학생으로서 재학 중이거나 다음 학기에 입학 또는 복학 예정인 사람이어야 한다. 고령자는 무주택세대 구성원으로서 65세 이상이며 입주자 선정일 기준 사업지역에 주민등록이 등재된 사람이 해당된다. 임대료는 지역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으나 주변 시세의 30% 수준으로 책정돼 저소득 대학생 및 고령자들의 주거비 부담을 크게 덜어 줄 것으로 보인다.


또 정부에서 처음으로 지난 7월에 착공해 시범적으로 추진하는 서울시 장위동에 위치한 공유(셰어)형 임대주택(8호)도 이번에 대학생을 대상으로 입주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공유형 임대주택에는 각 세대별로 별도의 방이 있고 공동공간에 공동주방, 거실 및 세탁실을 배치(4층)하고 옥상에는 휴게공간도 마련해 입주자의 조망권과 정서적 유대감도 배려했다. 특히 입주자 선정 기준에 자동차 미보유자에게 가점을 부여하고 주차장 여유 공간은 성북구청과 협의해 지역주민들을 위한 복합 문화공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앞으로도 공공 리모델링 임대주택의 커뮤니티 공간을 지역주민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자체와 협의해 차별화된 임대주택을 공급함으로써 지역 주민들이 함께 하는 임대주택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입주자 모집은 12일부터 18일까지 신청을 받고 1∼2월에 선정을 완료하여 빠른 곳은 2월부터 입주하게 된다. 입주 희망자는 이 기간 동안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https://apply.lh.or.kr)를 방문해 임대주택 입주자 신청을 할 수 있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




배너
배너
경계분쟁 (2) 경계에 의구심을 가지는 쪽은 경계측량을 하게 됩니다. 이때 경계복원측량을 하게 되는 경우가 보통인데, 이것은 지적도상의 경계를 실제 토지 위에 선을 긋듯이 복원해 보는 방법입니다.그 결과 경계가 어느 한쪽으로 밀리면서 면적은 지적도상의 면적과 동일한데 결과적으로 상대방의 경계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내 토지만 지적도상의 면적보다 넓은 면적이 되어 이웃 토지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경계가 전체적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겨서 인접 토지 상호간에 서로 물고 물리는 경우는 애초에 지적도를 잘못 그렸기 때문일 수도 있고, 경계복원측량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경계가 밀리는 원인을 밝히기가 쉽지도 않고, 해결책을 찾기도 쉽지 않습니다.경계가 서로 밀리지 않는데 내가 인근 토지를 침범한 경우는 담장을 잘못 쌓아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예전에 한 측량이 잘못되었을 수도 있고, 실수로 경계를 잘못 파악하였을 수도 있습니다. 경계를 물리는 수 밖에 없습니다.경계를 침범 당하였다고 판단하는 측은 상대방에게 법적인 조치를 취합니다. 침범 당한 토지를 인도하고 지상 건축물을 철거하며 나아가 그동안 토지를 사용수익함으로써 얻은 부당이득을 반환하라는 내용의